Choose
Language

  • Korean
  • English
  • Chinese
  • Japanese
Sunbrisbane 유학원 에듀영닷컴 페이스북
호주 브리즈번
T. 61 7 3012 7200
인터넷무료전화
T. 070 7565 9499
서울
T. 02 552 9271

해외통신원

[JINNEE - 호주 워킹홀리데이 ] 골드코스트->퍼스 지역이동, 퍼스 초기 정착기!

hellowh
2018.03.05 23:00 91 0

본문

* 업로드 제약 상 사진을 올리지 못하였으니 원글을 보시고 싶으신 선 퀸즐랜드 유저 분들은 출처 클릭하시거나 저희 hello워홀 네이버카페로 오셔서 봐 주시기 바랍니다! 브리즈번이나 퀸즐랜드 관련 글은 아니지만 지역 이동에 관심 있는 분들이 있을거라고 생각해서 가져왔습니다! 유용하게 보시길 바랍니다.





WELCOME TO THE PERTH!


안녕하세요.

오늘은 퍼스에대해서 소개해 드릴려고 합니다!

사실 요 몇일(이라하기엔 좀 긴..)간 포스팅도 못하고..

그동안 골드코스트에 대해 포스팅하던 애가.. 갑자기 퍼스?




네! 제가 바로 지역이동한 워홀러입니다!(당당)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정확히 8월18일 저녁 8시20분 비행기로 골드코스트->퍼스로 이동했답니다.




여기서 또 제 얘기를 하자면..

전 사실 데미페어 끝나면 바로 이동할 생각을 가지고 지역을 알아보고 있었죠.

저는 이때까지 데미페어 끝이 23일 인줄 알았는데.. 알고보니 16일 이더라구요ㅜㅜ

그래서 급히 비행기 표 끊고 ㅋㅋㅋ 갑작스레 온 감이 없지않아 있답니다..


왜 퍼스?

웨스턴 지역에 대해 궁금하기도 하고

제가 데미페어때문에 골코에 갔지만 원래 오고싶었던 지역은 퍼스/케언즈/멜버른 중에 하나였거든요..

여기서 지내면서 다윈/브룸으로 가려다가 우기엔 있는 사람도 피한다길래 퍼스로..!!!

그리고 동쪽보다 서쪽이 시급이 높다는 얘기를 듣고 서쪽에 가야겠다 결심을 했죠..


늘 그렇듯 서론이 길었네요..

오늘은 그래서 제가 퍼스로 지역이동 하기전에 궁금했던것들, 한달간 지내며 느낀것에 대해 포스팅 해볼께요.



우선 퍼스 지도!

지금은 하도 많이 봐서 외울듯한 지도지만.. 처음엔 하나도 몰랐죠.

퍼스는 이스트퍼스/웨스트퍼스/노스퍼스/사우스퍼스 로 나뉩니다

저 가운데에 있는 강을 중심으로

이스트/웨스트/노스 퍼스는 위쪽에, 사우스퍼스는 아래쪽에 있습니다.

저 강이 퍼스를 대표하는 강이라고 할 수 있겠죠.껄껄..




중심 시티는 이스트 퍼스 입니다.

저의 경험상으로.. 시티에 살고싶었는데 어딘지 정말 헷갈렸거든요.

그럴땐 이스트퍼스OR 노스브릿지로 오시면 됩니다.

둘이 거의 붙어있는 곳이나 마찬가지라서 어디로 가시든 상관 없으실꺼에요.




그리고 노란색체크로 표시한곳이 근교 시티라고 할 수 있겠네요!

중심시티처럼 크진 않지만 레스토랑도 있고 나름 번화가 스러운.. 그런곳?




파란색 체크는 (제 주관적으로) 한인이 많이 사는 곳

(빅토리아파크, 벤틀리, 벌몬트..)이라고 할 수 있겠네요!

사실 시티에도 한인은 많이 살겠죠.. 근데 퍼스 커뮤니티에서도 그렇고

한인이 많이 사는곳 = 빅팍 (빅토리아파크) 라는 얘기를 많이 들어서 표시하게되었어요.




케닝베일도 많은 워홀러들이 살고 있어요.

그리고 주변에는 공장도 많아서 공장잡 잡으시는 분들이 많이 사는 곳으로 알고 있답니다.

(공장잡으로는 케닝베일/오즈본파크가 가장 유명하다고 생각..)


네, 그리고 저 같은 경우에 지금 시티에서 거주중이기 때문에!

시티 지도를 더 보여드릴께요..핳ㅎ..

(한달 퍼스거주자의 허점)




빨간색 체크로 표시한곳이 중!심!시!티!

그래서 헤이스트릿 이란말을 많이 들으실꺼에요 ㅋㅋㅋㅋㅋㅋㅋㅋ

헤이스트릿/머레이스트릿/킹스스트릿 등등.. 퍼스에선 스트릿이름으로 많이 얘기해요.




보라색 체크는.. 제가 살았던 백팩커 위치(하이게이트)입니다.

시티까지는 걸어서 15분 정도면 가구요!

이 백팩커에 관련해서는 밑에 더 자세하게 포스팅 할께요!!




나머지 노란색 체크는 근교 시티!

(리더베일, 마운트롤리, 수비아코, 베이스워터..)

주변에 레스토랑이나 식당이 많아서 잡 구하실때 저쪽 지역도 고려하는것도 나쁘지 않을 것 같아요.




하트 표시는 간단하게 갈 수 있는 곳입니다.

킹스파크 같은경우엔 어마어마하게 큰 가든 같은 곳이에요.

강 바로 앞에있다보니 사우스 퍼스랑 헤이러슨 섬도 볼 수있고 간단하게 쉬러갈때 정말 좋답니다!




헤이러슨 섬은 워홀러 사이에서 캥거루 섬으로 유명하죠 ㅋㅋㅋ

사실 전 내일 가볼 계획이라.. 간단히 소개만 드릴께요.

여기도 공원 같은 곳이고 캥거루랑 사진도 찍고 할 수 있는곳이에요!





그리고 요 요!! 퍼스 교통카드를 사야합니다:)

이건 '스마트리더'라고 하는데요.





요 퍼스 스테이션앞에 있는 가게에서 살 수 있으니 구매 하시면 될꺼같아요:)

가격은 20불이고, 트렌스퍼스 사이트 들어가서 카드 등록하면

대중교통 이용하실때 할인받을 수 있어요.

(오토 차지 하면 더 할인이 된다는 점 !)



그리고 제가 백팩커를 소개할께요!

이름은 SHIRLEE BACKPACKER 입니다.

한인들에게는 별로 유명하지 않은 백팩커구요.

구글맵에 저 이름 찍으면 바로 나와요:)

시티에서 15분 정도 거리라서 시티랑도 가깝구 이쪽 거리에서 애보리진도 한번도 못봤어요.

도서관도 왕가깝!!!!!

너무 칭찬 일색이라 좀 홍보같기도 하지만 진짜 저는 너무 만족해서!!


원래 후기가 없으면 잘 가지않는데, 여기는 아고다에서 평점 하나 믿고 간곳이에요.

한인 평점이 없다보니 구글로 검색해서 외국인 후기까지 싹 다 봤다는....

근데 후기가 꽤 괜찮은 편이더라구요.

그리고 새벽에 도착하는 저는 24시간 리셉션이 필요했는데 마침 24시간 리셉션!!


저같은 경우는 아고다에서 119불 주고 화~일 까지 5일결제했구요.

아고다 프로모션 아닌경우엔 일주일에 180불이에요!

저 같은경우엔 하루에 약 23불로 결제했었어요!




이게 방 모습이구요!

사실 백팩커에 머물때 집알아보기/잡알아보기에 정신이 없어서 로비나 부엌 사진은 찍지 못했어요..(또륵)

어쨌든~ 저는 6인실 여성 방을 이용했구요!

들어가서 빈 침대 아무거나 사용 가능합니다.


이렇게 제 침대 같은 경우엔 옆쪽을 보면 정리할 수 있는 곳이 있어서

세면도구, 화장품, 옷 등등.. 저기다 보관 할 수 있었어요:)


문 바로 옆쪽에 큰 사물함도 있구요,

보통 크다보니 캐리어 보관하는 용도로 많이 쓴답니다.

저는 바로 옆에 정리하는 곳이 있어서 그냥 캐리어는 밖에 두고, 이 사물함은 따로 사용하지 않았어요!




이건 침대 구체적인 샷!

저는 일층 침대를 쓰고 싶었지만, 일층 침대가 꽉찬 관계로...

2층침대를 사용했어요.





그리고 이 백팩커의 장점 ㅋㅋㅋㅋㅋㅋㅋ

천장이 엄~청 높아요.

제 키가 160 초반인데 2층침대 위에 올라가서 꼿꼿히 서있을 수 있을 정도의 높이였어요..

그래서 그런지 2층이여도 답답하거나 그런점은 느끼지 못했다는...




부엌이나 로비는 제가 사진을 못찍어서..

설명만 해드릴께요!




일단 수저,나이프,포크,접시,그릇 다 제공받으 실 수 있고, 냉장고는 공동 사용이에요!
컵도 공동사용! 쓰고나서 설거지만 해두면 된답니다 :)




로비는 티비랑 쇼파 있구, 부엌 바로 옆에있어요!




샤워실은 화장실과 함께 있구요.

유니섹스/여성용/남성용 이렇게 있답니다.

저는 벌레를 굉~~~장히 무서워하는 편이라, 샤워할때 벌레가 있진 않을지 걱정이 많은 타입인데요.

여기 샤워실은 깨끗하고 목조가아니라 대리석..?같은 곳이라서 벌레를 한번도 못봤어요:)


쓰고나니 사진이 너무 없어서 죄송한...ㅎ....






어쨌든!

백팩커의 장점을 소개할께요.

1. 안전함.

2. 한인이 없고 유러피안이 많다.(저 머물때 한인 딱 3명 있었네요..)

3. 친근한 분위기 (로비에 앉아있으면 사람들이 와서 말걸어주고..)

4. 로비에서 와이파이 무제한!

5. 시내와 가깝다.

6. 천장이 엄청 높다.

7. 화장실,방,전부 다 깔끔함.

8. 개인그릇,식기제공에 담을 수 있는 박스를 준다(다른 백팩커도 그런가요..? 저는 백팩커 이용이 처음이라..ㅎ)

9.24시간리셉션




단점

1. 새벽에 좀 춥다.

2. 비가오면 천장이 무너질듯 소리가 크게들린다.

3. 방에서는 와이파이를 쓸 수 없다.

4. 2층침대 사용시 콘센트 사용하는게 조금 불편하다.


네.. 제가 퍼스 와서 워낙 정신없이 사느라 사진도 제대로 못찍고 (흐엉엉)

그래도 부족한 글 지금까지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퍼스 다들 놀러오세용!!

[출처] [JINNEE - 호주 워킹홀리데이 ] 골드코스트->퍼스 지역이동, 퍼스 초기 정착기! (워킹홀리데이 카페 with워홀프렌즈) |작성자 통신원 손예진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제목
hellowh 2018.03.05 73
hellowh 2018.03.05 80
hellowh 2018.03.05 78
hellowh 2018.03.05 92
hellowh 2018.03.05 89
hellowh 2018.03.05 89
hellowh 2018.03.05 86
hellowh 2018.03.05 67
hellowh 2018.03.05 63
hellowh 2018.03.05 65
hellowh 2018.03.05 57
hellowh 2018.03.05 75
hellowh 2018.03.05 66
hellowh 2018.03.05 56
hellowh 2018.03.05 75
hellowh 2018.03.05 54
hellowh 2018.03.05 63
hellowh 2018.03.05 62
hellowh 2018.03.05 68
hellowh 2018.03.05 71
hellowh 2018.03.05 94
hellowh 2018.03.05 61
hellowh 2018.03.05 60
hellowh 2018.03.05 59
hellowh 2018.03.05 59
hellowh 2018.03.05 64
hellowh 2018.03.05 63
hellowh 2018.03.05 54
hellowh 2018.03.05 61